수강후기

여러분의 마음이 담긴 소중한 교육 소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이제 마지막 수업만 남았습니다

  • 작성자 김인숙
  • 작성일 2019.09.06
  • 조회수 410

처음 어렵게 시작했는데 벌써 7주가 끝나고 마지막 수업만 남았습니다.

접수하기 위해 학원을 방문했을때도 용기가 나지않아 한번은 그냥 분위기만 보고

 갔다가 다음번에 와서 등록을 하게 되었는데 그때 용기 내기를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동안 남앞에 서서 제 얘기를 마음껏 해본 적이 없었는데 마음껏 할수 있었고, 하다보니

자꾸 하고 싶어지네요.

저에게도 그런면이 있었나 싶을정도로 말이예요.ㅎㅎ

저에게는 아주 좋은 경험이었던거 같습니다.

이번에 용기를 내지 못했다면 아마도 평생 못해보고 후회만 했을것 같아요.

저에게는 탁월한 선택이었던거 같습니다.

그동안 열과 성을 다해 지도해주신 김빛나 선생님께 무한한 감사를 드립니다.